3D 게임 엔진 역사 (10)

3D 게임을 쉽게 개발하고 만들 수 있게 도와주는 3D 게임 엔진! 어떤 변화 과정을 거쳐 지금 현재에 이르게 되었는지 살펴볼까요?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9)

'둠에서 Dunia까지' 포스팅 시리즈의 마지막인 이번 포스팅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8)에 이어 Battlefield: Bad Comany 1 & 2, Battlefield 1943등의 게임에 사용된 Frostbite 엔진, 페르시아의 왕자 Assassin's Creed 등에 사용된 Anvil / Scimitar 엔진, 그리고 마지막으로 Far Cry 2에…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8)

'둠에서 Dunia까지' 포스팅 시리즈에선 3D 게임 엔진의 변화 모습을 순서대로 살펴보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7)에 이어 고사양과 사실적인 그래픽으로 널리 알려진 크라이시스, Mirror's Edge, Far Cry 등에 사용된 게임 엔진들에 대해 살펴보겠습니다. CryEngine 크라이텍(Crytek)사는 원래 Nvidia…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7)

'둠에서 Dunia까지' 포스팅 시리즈에선 3D 게임 엔진의 변화 모습을 순서대로 살펴보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6)에 이어 Empire Earth II/ III, Fallout 3, Oblivion, 페르시아의 왕자 3D, Doom 3, Quake 4, 카운터 스트라이크: 소스, 하프라이프 2, Left…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6)

'둠에서 Dunia까지' 포스팅 시리즈에선 3D 게임 엔진의 변화 모습을 순서대로 살펴보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5)에 이어 Unreal 2와 함께 익숙하진 않지만 3D 게임 엔진의 발전 과정에 영향을 준 게임 엔진 몇 가지의 모습을 살펴보겠습니다. Torque 엔진…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쉐이딩(Shading)에 대해

3D 게임 엔진의 변화 모습을 포스팅 하다보니 문득 이런 생각이 들더군요. 너무 간략하게 글을 끝내지는 않았나. 스크린샷 위주로 구성되어 내용 생략이 많으면 너무 아쉽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말이지요. 그래서 이번 글에선 그런 아쉬움을 조금이라도 덜어보기 위해 쉐이딩에 대해 한 번 정리해 보겠습니다. ^^ 플레이…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5)

'둠에서 Dunia까지' 포스팅 시리즈에선 3D 게임 엔진의 변화 모습을 순서대로 살펴보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4)에 이어 F.E.A.R., Outcast, Call of Duty, Medal of Honor: Allied Assault, Quake III Arena, Return to Castle Wolfenstein, Wolfenstein: Enemy Territory에…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4)

게임을 플레이 하면서도 놓치기 쉬운 부분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게임이 어떤 방식으로, 무엇을 사용해, 어떻게 만들어 지는가에 대해선 간과하기 쉽다는 점입니다. 게임의 발표와 더불어 종종 'ooo 엔진을 사용해 개발되었다'라는 말을 듣게 되더라도 '그래픽이 좋을려나. 음, 그렇겠구나.'라고 생각하고 그냥 넘기기 쉽습니다. 일반적으론 말이지요. 그런데 오늘날…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3)

공백 기간이 너무 길었던것 같습니다. 매일의 생활과 블로깅, 둘 모두에 정성을 기울여 볼 수 있게끔 균형을 잘 잡아야 겠군요. 혹시라도 이후 글을 기다린 분이 계시다면 감사의 마음과 함께 사과의 말을 전하고 싶습니다. 오래 기다리게 해서 죄송합니다 ~_~;; 블로깅의 생활화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봐야…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2)

이번 글에선 지난번 글인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1)에 이어 계속해서 3D 게임 엔진의 발전 모습에 대해 이야기해 보려합니다. 각 3D 엔진의 발전 모습과 과정, 그리고 여기에 더해 각 엔진이 왜 의미있고 어떤 게임에 사용되었는지 까지 함께 살펴보며 3D 게임 엔진이 어떤…

더 읽어 보기...
서지스윈

둠에서 Dunia까지: 3D 게임 엔진의 역사 (1)

벌써 작년이 된 2009년, 제가 기획 시리즈로 올렸던 글들을 지금도 기억하고 계신지요. ^_^? 상당히 많은 준비 기간과 고민을 거쳐 연재되었던 GUI History (GUI 인터페이스의 역사) 기획 시리즈. 글을 써나가는 내내 새롭게 알게되는 사실도 많았고 의미있는 작업이었기에 보람도 컸습니다. 재밌게 읽어주신분이 많았기에 기쁨도 컸던것 같습니다.

더 읽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