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인 9월말쯤 한컴오피스 2010의 베타테스터를 모집한다는 소식을 접했었습니다. 소식을 접하자마자 그 자리에서 주저없이 바로 신청했었는데 바로 어제인 10월 5일 월요일, 드디어 베타테스터로 선정되었다는 메일을 받았습니다.
이메일이 다른분들보다 늦게 오는것 같아서 혹시 이메일 주소를 잘못 입력했던게 아닐까하는 생각까지 해보기도 했었는데 이렇게 베타테스터에 선정되었다는 메일을 받고나니 생각했던것보다 더욱 기쁜것 같습니다.

무려 884명이나 되는분들이 베타테스터에 참가 신청을 했고 그중 딱 100명만 뽑았기에 경쟁률이 8.8 : 1이나 되었다고 합니다.

선정 기준중 큰 비중을 차지하는게 블로그였는데 포스팅 하나 하나에 신경을 많이 썼던게 이번 베타테스터 선정에 도움이 많이된듯 합니다.

한컴사의 프로그램중 가장 인상깊에 남아있는 프로그램은 맨 처음 접했던 워드프로세서인 도스시절의 한글 2.5인데 지금 시점에와서봐도 당시에 만들어졌다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워드프로세서의 모든 기본을 탄탄하게 갖추고 있습니다.
복잡한 문서작업이나 호환성 문제만 아니라면 지금 바로 사용해도 손색이 없을 정도입니다.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한글 2.5를 접하고 난후 한글 3.0b에서 한글 97에 이르기까지는 발전에 발전을 거듭해나가는 모습을 보게되었지만 이후 워디안, 한글 2002, 한글 2005, 한글 2007을 거치면서 뭔가 발전이 정체되어 있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그래서인지 이번에 직접 살펴보게 되는 한컴오피스 2010이 어떤 모습으로 발전해 있을지 기대가 많이 됩니다.
좋은 기회가 주어진만큼 열심히 한컴오피스 2010 베타테스팅 활동에 참여해야 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